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중이염이란?

중이염은 이비인후과에서 가장 흔하게 볼 수 있는 질환으로, 귀의 중이강에서 나타나는 모든 염증성 변화를 총칭하는 병입니다.
한의학에서는 나타나는 증상에 따라 이창(耳脹 : 중이에 발적이 나타나면서 이관이 서서히 부어 귀 안이 막히는 느낌 동반), 이통(耳痛 : 발열 동반하는 귀의 통증),
농이(膿耳 : 화농기로써 고막 안쪽에 다량의 황백색의 농성 분비물이 흐르는 것), 이루(耳漏 : 지속적인 고름이 흐르는 것)로 구별하였습니다.

중이염은 6-24개월의 아이에서 가장 많이 발생하고, 나이가 들어가면서 병에 걸릴 확률은 감소합니다.
유소아 때 발생한 급성 중이염을 제 때 치료하지 않으면 만성 증상으로 진행하거나 후유증을 남길 수 있고, 또한 청력 저하로 인한 말, 언어, 인지 발달에 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
때문에 어린 아이들의 중이염은 부모님이 유심히 살펴주셔야 하고, 정기적 검사와 적절한 치료가 필요한 질환입니다.

소아 중이염을 의심할 수 있는 경우는 다음과 같습니다.

증상이 만성화될 경우 성인이 된 후에도 지속적 재발로 고통 받을 수 있으며 증상이 반복되는 순환 고리를 끊어주는 것이 중요합니다.

중이염의 원인

귀는 신규(腎竅)라고 하여 오장육부 중 신장(腎臟)에 배속되고, 간담(肝膽)에 영향을 받습니다. 중이염은 신(腎), 간(肝), 담(膽) 세 장부의 기능이 저하되고, 체질허약으로 인한 감기나 열성질환에 걸리거나, 물이나 이물질이 귀에 들어가 염증을 유발하는 경우에 발생할 수 있습니다.

중이염은 특히 이관의 기능이 제대로 작동하지 않는 연령인 6-24개월의 유아에게서 잘 발생합니다. 코의 뒤쪽과 중이강을 연결하는 통로인 이관(耳管)이 굵고 짧고 평평하기 때문에 염증이 파급되기 쉽습니다. 때문에 중이염이 감기와 같이 발생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중이염의 증상

소아의 경우 이통, 청력 감소가 많고 성인의 경우 이폐색감, 청력감소, 자가강청, 이명 등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그 외에도 개인마다 다른 여러 조건이나 면역반응, 생화학적 인자들이 상호 복합적으로 관여하여 증상이 다양하게 나타날 수 있습니다.

급성 중이염(3주 이하)

이관(耳管)에 폐색이 일어나 귀가 막히는 느낌이 생깁니다. 화농이 진행됨에 따라 귀에 통증이 오며, 추위와 더위를 번갈아 느끼면서 발열 증상이 생깁니다.
ENT 내시경 상으로 고막이 붉은 색을 띠고 심할 경우 고막에 구멍이 생겨 노란 진물이 나옵니다.

만성 중이염(3개월 이상)

중이강 및 유양봉소에 3개월 이상의 화농성 염증이 발생하여 진물이 흐르는 증상이 발생합니다. 난청, 이루, 고막천공이 임상적 특징입니다.

삼출성 중이염

중이강 내부와 코를 연결하는 이관(耳管)의 기능 장애로 중이강 안이 음압이 지속되면서 장액성, 삼출성 액이 배출되어 중이강에 괴는 질환입니다.
급성 중이염에서 치료가 잘 되지 않아 속발하는 경우가 많고, 이통이나 발열 등의 급성 감염의 증후가 없는 것이 특징입니다. 소아 난청의 가장 흔한 원인으로 지목되는 질환입니다.

참경희한의원의 중이염 치료법

근본적인 치료대책이 필요합니다.

중이의 이관(耳管)은 고막의 안과 바깥의 기압차를 조절해주고, 분비물이나 감염 때문에 생긴 부산물들을 배출하는 역할을 합니다. 소아의 경우 이관이 수평에 가깝고 17-18mm로 짧아 코의 염증이 쉽게 파급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중이염의 반복적 발생으로 고막절개술이나 환기관 삽입을 통해 인위적으로 배농을 시키는 외과적 치료의 경우에 근본 치료 목적 보다는 단순 배농을 통해 염증이 악화되는 것을 막는 것으로 근본적인 치료대책은 될 수 없습니다.

개인별 맞춤 진료

참경희한의원의 중이염 치료는, 코와 귓속의 분비물이 잘 배출되도록 하여 귀의 염증을 감소시키고, 사상의학의 체질적 관점에서 약해진 장부(보명지주)를 보강하여 면역기능을 강화시켜 염증의 악화, 증상의 재발을 막는 것에 주안점을 둡니다. ENT 내시경과 상세한 문진을 통해 중이염의 상태와 발생 원인을 다각적으로 진단하여 환자 상태에 최적화된 치료가 이루어집니다.

참경희한의원의 중이염 치료

참경희한의원의 중이염 치료

침치료

중이염으로 발생한 이통(耳痛), 발열을 다스리고 염증은 완화시켜줍니다. 기혈을 순환시키고 장부기능의 불균형을 조정하여 병행하는 치료의 반응성을 높입니다.

왕뜸치료

신체의 정중앙인 복부에 쑥을 사용한 왕뜸으로 치료하는 방법입니다. 온열자극을 통해 전신의 혈액순환을 개선하여 신진대사를 활성화하고 오장육부의 기능을 증진시켜 면역을 강화합니다.

한약

중이염의 진행 정도에 따라 적합한 약재를 선별하여 사용합니다. 이창(耳脹), 이통(耳痛)이 있는 경우에는 소염, 진통, 살균 가능한 청열거풍(淸熱祛風) 약을 사용하고, 농이(膿耳)가 있는 경우 삼수습약(滲水濕藥)을 사용합니다. 이루(耳漏)의 경우 배농소염(排膿消炎), 부정거사(扶正祛邪)시키는 약재를 사용합니다. 환자의 체질에 적합한 약재를 선용하여 효과를 높입니다.

비염치료

유아의 경우 귀와 코를 함께 다스려주는 것이 치료의 근본입니다. 참경희한의원 비염치료를 통해 콧속 분비물 배출을 원활히 하여 염증을 완화시키고, 이관을 통해 귓속으로 염증이 파급되는 것을 차단합니다. 비강 스프레이. 약봉치료, 비강사혈요법, 청비유, 공간척추교정 등의 치료법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