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약재의 선별만큼 약재의 보관도 무척 중요합니다.

최고의 약재만을 선별하여 쓰고 있지만 그 보관 과정 또한 철저히 해야 합니다.
약재는 특히, 습도에 취약하여 높은 습도의 환경에서는 곰팡이가 피게 됩니다.
기상청 자료에 의하면 한국의 7,8월 상대습도는 80% 정도이며, 9, 10월에도 70% 내외라고 합니다.
또한 일 년 중 대부분이 60% 이상을 유지하기 때문에 이는 곰팡이균의 발육조건에 해당되므로
항상 약재의 보관에 주의를 기울일 필요가 있습니다.

대한한의사협회에서는 ‘한약재 안전관리 지침’을 마련,
감초, 결명자, 도인, 반하, 백자인, 빈랑자, 산조인, 원지, 홍화 등 9개 품목에 대해 반드시 밀폐 용기에 넣어
냉장보관할 것과 한약장 및 한약 보관 장소에 온,습도계를 비치할 것을 권고하게 되었습니다.

참경희 한의원의 약재 보관

참경희 한의원에서는 9개 품목과 더불어 취급하는 모든 약재를 냉장보관하며,
상시 쓰는 약재에 대해서도 별도의 제작한 약재 보관함에서 철저히
관리하고 있습니다.

적정 습도를 항상 유지할 수 있는 보관함에 약재가 보관되므로 여름철,
장마철에도 약재가 변질될 우려가 전혀 없습니다.
먼지, 습도, 곰팡이까지 모두 안심하셔도 됩니다.

최고의 약재를 취급하는 만큼 약재의 보관에서도
특별히 주의 깊게 관리하고 있습니다.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